최종편집 : 2024.05.24 16:13
TODAY : 포덕165년 2024.05.26 (일)

  • 구름많음속초14.8℃
  • 구름많음15.7℃
  • 구름많음철원16.2℃
  • 구름많음동두천17.3℃
  • 흐림파주17.2℃
  • 구름많음대관령10.6℃
  • 구름많음춘천15.4℃
  • 흐림백령도15.0℃
  • 구름조금북강릉13.3℃
  • 구름조금강릉15.1℃
  • 구름조금동해13.2℃
  • 구름많음서울20.5℃
  • 구름많음인천18.7℃
  • 구름많음원주20.2℃
  • 구름많음울릉도13.7℃
  • 구름조금수원19.9℃
  • 맑음영월14.5℃
  • 구름조금충주19.6℃
  • 구름조금서산17.5℃
  • 구름조금울진14.2℃
  • 구름많음청주19.8℃
  • 구름많음대전16.8℃
  • 맑음추풍령14.3℃
  • 맑음안동14.6℃
  • 구름조금상주15.8℃
  • 구름조금포항16.5℃
  • 맑음군산17.2℃
  • 맑음대구16.0℃
  • 맑음전주19.5℃
  • 구름조금울산14.3℃
  • 구름조금창원16.1℃
  • 맑음광주19.4℃
  • 구름조금부산16.5℃
  • 구름조금통영15.8℃
  • 맑음목포18.6℃
  • 구름조금여수17.2℃
  • 맑음흑산도15.1℃
  • 맑음완도16.8℃
  • 맑음고창
  • 맑음순천12.3℃
  • 구름조금홍성(예)19.0℃
  • 구름많음16.0℃
  • 맑음제주19.2℃
  • 맑음고산19.0℃
  • 맑음성산19.3℃
  • 맑음서귀포18.8℃
  • 맑음진주13.4℃
  • 구름많음강화17.3℃
  • 구름많음양평18.6℃
  • 구름많음이천18.5℃
  • 흐림인제14.2℃
  • 구름많음홍천15.6℃
  • 맑음태백10.3℃
  • 구름조금정선군11.9℃
  • 흐림제천16.5℃
  • 구름많음보은18.1℃
  • 구름많음천안15.7℃
  • 구름많음보령16.1℃
  • 맑음부여15.6℃
  • 맑음금산14.2℃
  • 구름조금17.6℃
  • 맑음부안17.9℃
  • 맑음임실16.5℃
  • 맑음정읍19.3℃
  • 맑음남원16.9℃
  • 맑음장수13.4℃
  • 맑음고창군18.2℃
  • 맑음영광군18.2℃
  • 구름조금김해시16.3℃
  • 맑음순창군15.5℃
  • 구름조금북창원17.0℃
  • 구름조금양산시16.3℃
  • 맑음보성군14.8℃
  • 맑음강진군17.8℃
  • 맑음장흥17.6℃
  • 맑음해남17.9℃
  • 맑음고흥15.9℃
  • 맑음의령군14.1℃
  • 맑음함양군13.9℃
  • 맑음광양시17.7℃
  • 맑음진도군18.3℃
  • 맑음봉화10.1℃
  • 맑음영주12.4℃
  • 구름조금문경14.8℃
  • 맑음청송군11.4℃
  • 구름조금영덕11.2℃
  • 맑음의성15.2℃
  • 맑음구미15.6℃
  • 맑음영천15.1℃
  • 구름조금경주시15.1℃
  • 맑음거창12.5℃
  • 맑음합천14.3℃
  • 구름조금밀양16.4℃
  • 맑음산청14.5℃
  • 구름조금거제16.3℃
  • 구름조금남해16.1℃
  • 구름조금16.1℃
기상청 제공
114주년 맞은 서울교구, 창립 기념식 및 축하 행사
  • 해당된 기사를 공유합니다

동학포커스

114주년 맞은 서울교구, 창립 기념식 및 축하 행사

4월 21일 '서울교구의 날' 서울교구 및 인근 교구 교인 120여 명 참석

KakaoTalk_20240424_134340801_04.jpg
창립 114주년을 맞는 '서울교구의 날' 기념사를 하는 휘암 윤태원 서울교구장


KakaoTalk_20240424_134340801_07.jpg
주용덕 교령대행이 서울교구 114주년을 맞아 격려사를 하고 있다. (사진제공=천도교서울교구)

 

서울교구 창립 114주년을 맞는 '서울교구의 날' 행사가 포덕 165년 4월 21일 시일식 직후 중앙대교당과 대교당 앞마당에서 각각 펼쳐졌다. 이날 행사에는 윤태원 교구장을 비롯한 서울 교구 원로 교인, 교회 원로, 서울교구 및 인근 교구 교인 등 120여 명이 참석하여 유서 깊은 서울교구의 창립 기념일을 축하했다.

한편 이날 참석한 주용덕 교령대행은 격려사를 통해 "서울교구가 천도교단 을 대표하는 중심 교구로서 급변하는 세상 흐름에 부응하는 신앙 체계를 이루어 천도교의 보 편적 가치를 잃지 않고, 시천주의 참뜻을 사회적으로 실현하는 데 앞장서는 주역으로 거듭나기를 기대한다."고 밝혔다.

서울교구는 포덕 51년 4월 21일 서울 종로구 관훈동에 한성교구실을 설치하고 교인 모집을 시작한 이래 변화하는 천도교단의 중심에서 독립운동, 문화운동, 교육운동, 어린이운동 등 교 단의 핵심 사업에서 적극적인 활동을 수행해왔다. 또한 초창기부터 중앙총부의 직할교구로서 역할을 해왔으며 그 전통은 지금까지도 면면히 이어져오고 있다.

이날 창립 기념식에 앞서 중앙대교당에서는 서울교구 삼경합창단의 축하 공연이 펼쳐졌다. 2팀으로 구성된 여성 중창단이 서정적인 우리 가곡을 선보인 가운데 마지막 순서로 합창단 전 원이 나와 조화로운 하모니를 뽐내 참석자들의 열띤 박수를 받았다.

창립기념식은 교회 의식에 이어 교구 연혁 소개, 기념사, 격려사, 공로패 및 감사패 수여의 순으로 진행됐다. 윤태원 교구장은 기념사에서 "현재의 서울교구가 있기까지는 수많은 선배 동덕들의 피와 땀, 눈물로 이룩된 굳은 신앙심과 희생이 있었고, 그 정신을 이어받아 헌신과 봉사로 신앙에 성력을 다한 숙덕 어르신들과 교인들의 정성이 있었다."고 서두를 열고 "서울 교구의 오늘 이 자리는 모든 어려움을 이겨내고 새로운 서울교구의 발전을 위해 노력하는 첫 걸음이 될 것"이라고 강조했다.

KakaoTalk_20240424_134340801_09.jpg
공로패를 수여받은 박화자 동덕(사진제공=천도교서울교구)

 

KakaoTalk_20240424_134340801_17.jpg
감사패를 수여받은 황진오, 김범진 동덕(사진제공=천도교서울교구)

 

KakaoTalk_20240424_134340801_20.jpg
서울교구 창립 114주년 '서울교구의 날' 행사에는 120여 명의 교인들이 참석하여 자리를 빛냈다. (사진제공=천도교서울교구)

 

이날 행사에서 박화자 동덕은 포덕 127년부터 38년간 13명의 교회 어르신을 수시로 순회 방문하여 돌본 공로로 공로패를 받았다. 또 자녀인 김범진 작가의 재능을 발견하여 한결같은 신뢰와 지지로 헌신적인 어머니상을 제시한 황진오 동덕, 타고난 재능과 부단한 노력으로 독창적인 예술 세계를 펼쳐온 화가 김범진 동덕이 감사패를 받았다. 기념식 후 대교당 앞마당에는 서울교구 여성회에서 정성껏 준비한 점심 식사와 갖가지 음식 이 마련된 가운데 참석자들이 삼삼오오 모여 뜻깊은 이날을 축하하며 여흥을 즐겼다.







 
모바일 버전으로 보기