최종편집 : 2024.05.24 16:13
TODAY : 포덕165년 2024.05.26 (일)

  • 흐림속초14.8℃
  • 구름많음16.2℃
  • 구름많음철원16.6℃
  • 구름많음동두천18.1℃
  • 구름많음파주17.1℃
  • 흐림대관령10.6℃
  • 구름많음춘천16.0℃
  • 안개백령도15.0℃
  • 흐림북강릉14.4℃
  • 구름많음강릉14.7℃
  • 구름많음동해12.5℃
  • 구름많음서울20.2℃
  • 구름많음인천18.7℃
  • 구름많음원주20.1℃
  • 구름조금울릉도13.6℃
  • 구름많음수원18.9℃
  • 구름많음영월14.2℃
  • 구름많음충주16.8℃
  • 구름많음서산16.3℃
  • 구름많음울진13.2℃
  • 구름조금청주19.2℃
  • 맑음대전15.6℃
  • 구름많음추풍령13.3℃
  • 구름조금안동12.9℃
  • 구름많음상주14.7℃
  • 맑음포항15.4℃
  • 구름조금군산16.5℃
  • 구름많음대구15.4℃
  • 맑음전주18.8℃
  • 맑음울산13.8℃
  • 맑음창원15.1℃
  • 맑음광주18.6℃
  • 맑음부산16.1℃
  • 맑음통영15.5℃
  • 맑음목포17.4℃
  • 맑음여수16.7℃
  • 맑음흑산도15.4℃
  • 맑음완도15.6℃
  • 맑음고창
  • 맑음순천11.1℃
  • 구름조금홍성(예)16.1℃
  • 구름조금14.7℃
  • 맑음제주18.5℃
  • 맑음고산19.2℃
  • 맑음성산19.1℃
  • 구름많음서귀포18.4℃
  • 맑음진주12.2℃
  • 구름많음강화16.7℃
  • 구름많음양평19.1℃
  • 구름많음이천18.3℃
  • 흐림인제14.3℃
  • 구름많음홍천15.6℃
  • 구름많음태백9.7℃
  • 구름많음정선군11.7℃
  • 구름많음제천16.6℃
  • 구름많음보은15.0℃
  • 구름많음천안14.6℃
  • 맑음보령16.7℃
  • 구름조금부여14.6℃
  • 구름조금금산13.2℃
  • 구름조금17.0℃
  • 맑음부안17.2℃
  • 맑음임실13.6℃
  • 맑음정읍16.4℃
  • 맑음남원16.8℃
  • 맑음장수12.3℃
  • 맑음고창군17.5℃
  • 맑음영광군18.8℃
  • 맑음김해시15.6℃
  • 맑음순창군14.7℃
  • 맑음북창원16.4℃
  • 맑음양산시15.4℃
  • 맑음보성군14.4℃
  • 맑음강진군14.9℃
  • 맑음장흥16.7℃
  • 맑음해남17.6℃
  • 맑음고흥14.5℃
  • 구름많음의령군12.8℃
  • 구름조금함양군12.5℃
  • 맑음광양시16.8℃
  • 맑음진도군17.8℃
  • 구름많음봉화9.1℃
  • 구름많음영주12.0℃
  • 구름많음문경13.6℃
  • 구름조금청송군9.5℃
  • 구름조금영덕10.9℃
  • 구름많음의성12.6℃
  • 구름조금구미14.4℃
  • 맑음영천13.6℃
  • 맑음경주시13.7℃
  • 구름많음거창11.6℃
  • 구름많음합천13.6℃
  • 맑음밀양15.6℃
  • 구름조금산청13.1℃
  • 맑음거제16.2℃
  • 맑음남해15.0℃
  • 맑음15.4℃
기상청 제공
스승님 말씀이 다했다
  • 해당된 기사를 공유합니다

스승님 말씀이 다했다

5대종단 종교인 생명 평화 순례를 다녀와서(8/23~8/25)

모시고 안녕하십니까?

저는 이번 여름 5대 종단의 종교인이 모여 2박 3일간 전라도 일대를 순례하는 “5대 종단 종교인 생명평화순례”를 다녀왔습니다.
5대 종단의 종교인 중 환경문제에 관심이 많은 성직자들과 교인들 40여 명이 중간중간 들르는 곳에서 종단별 기도회를 하며, 전국을 순례하는 것이었습니다.

버스에 처음 타며 인사를 나누게 된 한 수녀님은 제가 천도교인이라고 하자, “천도교요? 천도교인 처음 만나 봐요”라고 하셨습니다. 특히나 제가 천주교였다 결혼하며 천도교인이 되었다는 걸 아시고, 안타까워하시는 눈치였습니다.

 

사실 저는 이번 생명평화 순례에 참가하며 걱정이 있었습니다. 이번 행사에 천도교 측에서는 세명 밖에 가지 못해서 제가 집례를 봐야 하는 상황이 되어서였습니다. 첫째 날 오후 기도는 불교에서 스님이, 저녁기도는 기독교에서 목사님이 집례를 하셨는데, 다음날 하는 아침기도식을 이제 막 천도교인이 된 저같은 새내기가 집례를 하게 되니 부담이 컸습니다.

KakaoTalk_20230902_175646754_01.jpg

 

KakaoTalk_20230902_175646754_03.jpg

 

KakaoTalk_20230902_175646754_04.jpg

경전봉독을 연습하며 다시 읽어보니, 문득 들은 생각은 ‘내가 걱정할 것이 무엇인가, 스승님이 이렇게 좋은 경전 말씀을 주셨는데’였습니다. 

정말 저는 스승님 말씀만 잘 전달하기만 하면 되는 거였습니다. 이렇게 마음을 먹으니, 평온하게 기도식 준비를 할 수 있었습니다.


아침에 전북 군산 하제마을에 있는 600년 된 팽나무 앞에서 천도교기도식을 했습니다.

각 식순을 진행하며 동학에서 천도교로 이름을 바꾸게 된 이유, 청수봉전의 의미, 심고의 의미, 주문의 의미를 소개하고, 담백하게 경전봉독을 했습니다. 경주에 계신 고은당 임우남님이 준비해 주신, 기도문을 자임당 임남희님이 하염없이 눈물을 흘리며 읽어주셨습니다.

기도식을 마치고, 청수봉전에 그런 의미가 있는 줄 알았으면 팽나무 옆에 흐르는 약수를 떠서 했으면 좋았겠다는 하제마을 주민분도 계셨고 경전말씀이 너무 좋았다, 경전말씀을 보내달라는 목사님과 수녀님들이 많았습니다, 천도교 기도식이 군더더기없이 참 좋다고 많은 분들이 말씀을 하셨습니다. 경전말씀을 SNS로 보내드리고 버스에 타는데, 첫날 제게 천도교인 처음봐요 했던 수녀님께서 말씀하셨습니다. “기도식이 너무 좋았어요. 시대의 선각자였던 천도교의 스승님들이 그 당시를 겪으며 얼마나 힘드셨을까요”라고 말씀해 주셨습니다.


내 안에 한울님이 계시기에 항상 기쁜 마음으로 생활하지만, 때로는 천도교를 사람들이 좀 알아주었으면 하는 마음이 있었는데 이번 기도식을 집례하며, 스승님 말씀이 있는데 걱정을 해 무엇하리, 내가 조금이라도 천도교를 알렸구나 하는 마음이 들어 뿌듯했습니다.

 

한울님, 스승님 감사합니다.

 

 글_한글

   

 

2023 천도교 생명평화순례 기도문

 

톡 톡

모시고 괜찮으십니까

톡 톡

모시고 살아계십니까

 

저희들 몸속에서

저희들 가슴 저 깊은 곳에서

 

오직 저희들을 살리려고 꿈틀대는

위대한 정신과 생명을 모시고

 

지금

이 새만금 갯벌을

톡 톡 건드려 봅니다

 

유일하게 살아나는 수라갯벌을

건드려봅니다

대책없이 무지몽매한 개발사업으로

어이없이 스러져간

크고작은 생명들의 흔적들을

건드려봅니다

 

새만금 간척사업으로 조성된

세계 최대의 방조제는

세계 최대의 생태파괴라는

씻을 수 없는 오명으로

삼 십년 넘게

아무 쓸모없이 방치되고 있을 뿐

무슨 의미 입니까

 

누가 뭐라해도 아무리 말라 있어도

아니 풀만 있어도

갯벌이었기 때문에

갯벌이라 불러줘야한다는 사람들이 있기에

 

그래야 갯벌을 살릴 수 있다는 믿음을 놓지 않는 사람들이 있기에

 

갯벌이라는 이름을 끝내 놓지않고

언젠가는 갯벌로 돌아오리라는

희망을 놓지않는 사람들이 있기에

 

귀한 생명들이 돌아오고

또 돌아오고 있습니다

 

터져나오는 고마운 생명들의 이야기에

얼마나 울었는지 모릅니다

 

이렇게

세계 최대 파괴지에서 작은 작은 생명들이

 

죽음의 틈바구니에서

 

생명의 위대함으로, 갯벌의 이름으로

살아나는 이 시각

 

또다시 신공항 건설을 꾀하고 있는

이 죽임의 행진을 어찌합니까

 

돌아가야합니다

물이라면 물의 원천으로

흙이라면 흙의 근본으로

갯벌이라면 ,늪이라면

그들 존재의 이유로 돌아가야 합니다

 

부디 만물의 근본을 헤아리소서

 

저 광활했던 생명의 숨소리를

 

기억하소서

기억하소서

 

2023.8 24. 천도교 한울 연대


 

 

 

 







 
모바일 버전으로 보기